한콘진, 고교생 대상 모의 콘텐츠 창업 워크숍 ‘고교 창업 왕중왕 핵카톤’개최 – 플래텀

This post is last updated 195 days ago.

콘텐츠와 관련한 고등학생들의 참신한 아이디어를 미션 수행, 전문가 멘토링 등을 통해 창업 계획으로 발전시키는 워크숍 프로그램이 개최된다.

한국콘텐츠진흥원(KOCCA·원장 홍상표)은 문화융성위원회(위원장 김동호)와 문화체육관광부(장관직무대행 김희범 제1차관) 공동 주관으로 ‘고교 창업 왕중왕 핵카톤’대회를 오는 11∼13일 콘텐츠코리아 랩에서 주최한다.

이번 대회에는 수도권 10개 특성화 고교 75여명의 학생들이 약 15개 팀을 구성해 참가해 우수 창업 아이디어 경쟁을 펼칠 예정이다.

행사 첫째 날에는 먼저, 1차 미션 ‘우리 회사 만들기’를 통해 팀을 구성하게 된다. 이어 ‘우리회사 BM 캔버스’(2차 미션), ‘잠재고객 프로파일 설정’(3차 미션)에서는 비즈니스 모델을 수립하고 잠재고객을 발굴·분석하는 시간을 갖는다.

미션 수행 중에는 타이드인스티튜트의 고산 대표가 ‘기업가정신 및 콘텐츠 비즈니스 모델 캔버스’에 대한 교육을 진행하고 J비주얼스쿨 정진호 대표가 ‘창의적 발상하기’를 주제로 강연도 펼친다.

둘째 날에는 앞서 진행한 미션의 결과 발표와 함께 ‘현직 스타트업 CEO, VC를 설득하라’란 주제로 4차 미션이 진행되는데, 기업 최고경영책임자(CEO)와 벤처캐피털리스트들의 집중 멘토링과 특강을 진행해 창업을 꿈꾸는 학생들에게 생생한 창업 노하우를 전수할 예정이다.

행사 마지막 날에는 그 동안 미션을 펼치며 구체화한 창업 아이디어를 사업설명회 형식으로 발표하는 ‘최종 발표회’가 펼쳐진다. 15개 팀이 각 5분씩 발표를 하고 진행한 후 질의응답을 통해 최종 심사가 이루어진다.

심사에서 가장 높은 점수를 획득한 1팀에게는 문화융성위원장상(1팀)이 주어지고 2위와 3위 각 1팀에게도 한국콘텐츠진흥원장상이 수여된다. 독특한 사업 아이디어를 내 놓거나 뛰어난 팀워크를 보여준 4팀에게 주는 특별상도 준비돼 있다. 핵카톤 참가자 전원에게는 수료증이 수여된다.

원문 보기 : https://platum.kr/archives/25302

Recommended Posts